WebDesktop - Smartphones - Tablets  | 한국말 ( KR - Korean ) | Keeping up-to-date on social exclusion worldwide | 한국말 - PRESS REVIEW about social exclusion : Poverty | Health | Elderly | Children | Education | LGBT | NON-PROFIT initiative : Our mission is to provide the best information on social exclusion worldwide || Raising awareness on the damaging effects of social exclusion

이 블로그 검색

2017년 3월 20일 월요일

영화 제리 맥과이어 아역, 조나단 립니키…"왕따 당했다"

영화 제리 맥과이어 아역, 조나단 립니키…"왕따 당했다"
- 립니키는 연예 매체 투팹(TOOFAB)와의 인터뷰에서 "중·고등학교 시절, 매일 불안감과 우울감 속에서 살았다"고 입을 뗐다.

조다난은 지난 1996년 영화 '제리 맥과이어'로 영화계를 데뷔한 이후 영화 '리틀 뱀파이어'(올리히 에델 감독)와 '스튜어트 리틀'(롭 민코프 감독) 시리즈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조나단이 영화계에 첫발 내딛을 당시 나이는 6살에 불과 했다.

조나단은 다니는 학교마다 이미 유명 인사가 돼 있었고, 학교 친구들은 온·오프라인을 막론하고 조나단을 공격하기 시작했다.